홍보센터

뉴스

홈 > 홍보센터 > 뉴스

게시판
"1조클럽 눈앞 아진산업"경산의 대들보 기업!
파일   file 1조.jpg 작성일   2017-04-11

 

경산 지역경제를 책임지는 주력산업은 자동차부품, 전기전자, 기계 등이다.

 

경산 지역의 총수출액 6억6600만달러 중 자동차부품(26%), 전기부품(23%), 기계부품(18%) 3개 업종 비중은

 

70%가 넘는다. 대표 기업은 아진산업(대표 서중호·58)이다. 현대기아차 프레스부문 1차 협력

 

업체 60개사중 5위 안에 드는 기업이다. 1995년 진량산업단지에 자리잡은 아진산업은 미

 

국 앨라배마와 중국 상하이, 베트남에 해외법인을 둔 매출 9500억원의 중견기업이다. 올해

 

‘1조 클럽’ 진입을 앞두고 있다.

 

2009년 대우전자부품을 인수해 자동차 전장사업도 강화하고 있다. 최호선 아진산업 부사장은 “대학과 산학협력


을 강화하면서 최근 개발한 기술의 70%는 대학과의 공동연구에서 나온다”며 “산학협력을 통한 인재 채용이 용

 

이하다는 점이 경산의 큰 장점”이라고 말했다. 

기사링크 : 바로가기

목록